사실 & 수치

전체 발전량 중 신재생에너지의 비율

독일의 에너지 전환의 시작은 1990년대로 거슬러 올라가지만, 한국은 2017년부터 에너지 시스템의 변혁을 시작 했습니다. 양국은 재생에너지의 비중을 더욱 높이기로 약속했으며, 독일은 2030년까지 65%의 점유율을, 한국은 2034년까지 25.8%의 재생에너지 발전 비중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.

대한민국
8 %
독일
46 %

2030년 배출량 감축 목표

양국은 지구 온난화를 2도 이하로 제한하려는 파리 협정의 목표에 동조 하고 있습니다. 한국의 NDC는 (2017년 대비) 2030년까지24.4%의 온실가스 배출 감소를 규정하고 있으며, 독일은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최소 (1990년 대비) 55% 까지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. 이 목표는 2019년 연방기후변화법에 명시되어 법적 구속력을 갖습니다. 그리고 두 나라 모두 2050년까지 온실가스 중립을 이루고자 합니다.

대한민국
40 %
독일
55 %

전체 최종 에너지소비량

한국과 독일은 에너지 다소비 국가로 에너지소비 감축은 두 국가에게 중요한 정치적 목표입니다. 한국은 2030년까지 최종 에너지 소비를 14.4%, 2040년까지는 18.6%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(BAU대비), 독일은 2008년에 비해 2030년과 2050년까지 1차 에너지 소비량을 각각 30%, 50% 줄이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.

대한민국
2130
TWh
독일
2640
TWh

풍력 설치용량

풍력에너지는 양국의 에너지 전환에 핵심적인 역할을 합니다. 2019년 기준 풍력 에너지는 독일 총 발전량의 24.5%를 차지했으며, 53,913 MW의 육상풍력과 7,493 MW의 해상 풍력 용량이 설치되었 습니다. 한국은 2030년까지 해상 풍력 용량을 12GW까지 증가시키기로 규정하고 있습니다. 2019년까지 1,420 MW의 육상풍력과 73 MW의 해상 풍력 용량이 설치되었습니다.

대한민국
1
MW
독일
61
MW

양 국가 (2019)

https://gwec.net/global-wind-report-2019/

Source: Global Wind Energy Council (2020)

1인당 국내 총생산

한국과 독일은 국제적으로 비교했을때 모두 고 소득 국가입니다.

대한민국
31489
US 달러/1인당
독일
46208
US 달러/1인당

양 국가 (2019)

Source: World Bank Database (2020)

EN